전체메뉴열기

KTOWN 1번가

검색
×
스마터리빙
집에서 즐기는 맛있는 커피 내리는 방법~
Ktown1st 2019-10-08

많은 분들이 바라는 것 중 하나인

홈카페 만들기 


주말 아침에 일어나 따스한 햇살을 맞으며

집에서 갓 내린 커피를 마시는 상상을 하면

벌써 행복해지네요~!


커피를 내리는 다양한 방법이 있는데요!

오늘은 커피 추출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나에게 맞는 커피 내리는 방법을 찾아보세요~!








집에서 맛있는 커피를 즐기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커피 추출을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하겠죠?!

커피를 추출하는 방법은 다양해요~

어떤 커피 추출 방법들이 있는지 알아보도록 해요!


모카포트(Mocha Pot)

가열된 물에서 발생하는 수증기의 압력을 이용해서 추출하는 추출기구에요.

비교적 쉽고 간단하게 에스프레소 방식에 가까운 커피맛을 낼 수 있어요.

곱게 간 원두와 정수된 물을 포트에 채운 뒤 불 위에 놓고 끓이면 수증기가 원두를 통과하면서 에스프레소 원액이 추출되는 원리에요.


프렌치 프레스(French Press)

유리관 안에 분쇄된 커피를 담고 뜨거운 물을 부어준 다음 금속성 필터로 눌러 짜내는 추출방식이에요.

1.5mm 정도로 조금 굵게 분쇄한 커피가루를 포트에 넣고 물을 부어 저어준다음 기다린 후 거름망이 달린 손잡이를 눌러 커피가루를 포트 밑으로 분리시키는 원리에요.


버큠포트(Vacuum Pot)

보통 집에서는 하지 않는 방법이죠~ 증기의 압력, 물의 삼투압 현상을 이용해 추출하는 진공식 추출방식이에요.

커피의 맛이 깨끗하다는 장점과, 커피를 추출하는 과정이 신기하지만 시간이 오래걸리고 번거롭다는 단점이 있어요.


핸드드립(Hand Drip)

가장 많이 사용하시는 방법이죠~ 중력의 원리를 이용해 뜨거운 물을 천천히 부어 추출하는 필터식 추출방식이에요.

깔때기 모양의 드립퍼는 여과지를 받쳐주는 받침대로 물이 원활하게 흐를 수 있도록 경사지게 만들고 홈을 판 형태에요.



출처

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258756&cid=48181&categoryId=48261&anchorTarget=TABLE_OF_CONTENT6#TABLE_OF_CONTENT6

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258756&cid=48181&categoryId=48261&anchorTarget=TABLE_OF_CONTENT2#TABLE_OF_CONTENT2

태그
공감 0
×
공감 되었습니다.
DISCLAIMER
이곳에 게시된 글들은 에이전트 혹은 사용자가 자유롭게 올린 게시물입니다. 커뮤니티 내용을 확인하고 참여에 따른 법적, 경제적, 기타 문제의 책임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케이타운 1번가는 해당 컨텐츠에 대해 어떠한 의견이나 대표성을 가지지 않으며, 커뮤니티 서비스에 개재된 정보에 의해 입은 손해나 피해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프로필사진
로그인하시고
즐거운 소식을 나누세요!
×
공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프리미엄 광고 안내

  BENCHMARKS  
Loading Time: Base Classes  0.0143
Controller Execution Time ( Story / Detail )  0.4655
Total Execution Time  0.4812
  GET DATA  
No GET data exists
  MEMORY USAGE  
3,880,728 bytes
  POST DATA  
No POST data exists
  URI STRING  
story/detail/13059
  CLASS/METHOD  
story/detail
  QUERIES  
Database driver is not currently loaded
  HTTP HEADERS  (Show)
  SESSION DATA  (Show)
  CONFIG VARIABLES  (Show)
  Custom Datas  \n
$_DATAS['news_category_seq']   3
$_DATAS['datas_cate']   스마터리빙
$_DATAS['datas_news']  
stdClass Object
(
    [SEQ] => 13059
    [IS_USED] => 1
    [IS_BLOCK] => 0
    [articleId] => 1273155
    [branch] => 
    [writer] => Ktown1st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집에서 즐기는 맛있는 커피 내리는 방법~
    [CONTENT] => <p style="text-align: center;">많은 분들이 바라는 것 중 하나인</p><p style="text-align: center;">홈카페 만들기<span class="fr-emoticon fr-deletable fr-emoticon-img" style="background: url(https://cdnjs.cloudflare.com/ajax/libs/emojione/2.0.1/assets/svg/1f60c.svg);">&nbsp;</span></p><p style="text-align: center;"><br></p><p style="text-align: center;">주말 아침에 일어나 따스한 햇살을 맞으며</p><p style="text-align: center;">집에서 갓 내린 커피를 마시는 상상을 하면</p><p style="text-align: center;">벌써 행복해지네요~!</p><p style="text-align: center;"><br></p><p style="text-align: center;">커피를 내리는 다양한 방법이 있는데요!</p><p style="text-align: center;">오늘은 커피 추출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p><p style="text-align: center;">나에게 맞는 커피 내리는 방법을 찾아보세요~!</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8/65614a38f8e5b261f1ad0fe61653328e.jp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8/30e47ae52438e092e73127ccf229bae9.jp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8/9bf9a873275a5cd3b016b9e3d6ce91f6.jp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8/872e4974dedea4bc7411c76f38744387.jp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8/8ed9786aaba58437ffec5349b2153083.jp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8/42b80e505d0d8f1e0fe85e552d72abbe.jpg" class="fr-fic fr-dib"></p><p><br></p><p>집에서 맛있는 커피를 즐기기 위해서는&nbsp;</p><p>무엇보다 커피 추출을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하겠죠?!</p><p>커피를 추출하는 방법은 다양해요~</p><p>어떤 커피 추출 방법들이 있는지 알아보도록 해요!</p><p><br></p><p><strong>모카포트(Mocha Pot)</strong></p><p>가열된 물에서 발생하는 수증기의 압력을 이용해서 추출하는 추출기구에요.</p><p>비교적 쉽고 간단하게 에스프레소 방식에 가까운 커피맛을 낼 수 있어요.</p><p>곱게 간 원두와 정수된 물을 포트에 채운 뒤 불 위에 놓고 끓이면 수증기가 원두를 통과하면서 에스프레소 원액이 추출되는 원리에요.</p><p><br></p><p><strong>프렌치 프레스(French Press)</strong></p><p>유리관 안에 분쇄된 커피를 담고 뜨거운 물을 부어준 다음 금속성 필터로 눌러 짜내는 추출방식이에요.</p><p>1.5mm 정도로 조금 굵게 분쇄한 커피가루를 포트에 넣고 물을 부어 저어준다음 기다린 후 거름망이 달린 손잡이를 눌러 커피가루를 포트 밑으로 분리시키는 원리에요.</p><p><br></p><p><strong>버큠포트(Vacuum Pot)</strong></p><p>보통 집에서는 하지 않는 방법이죠~ 증기의 압력, 물의 삼투압 현상을 이용해 추출하는 진공식 추출방식이에요.</p><p>커피의 맛이 깨끗하다는 장점과, 커피를 추출하는 과정이 신기하지만 시간이 오래걸리고 번거롭다는 단점이 있어요.</p><p><strong><br></strong></p><p><strong>핸드드립(Hand Drip)</strong></p><p>가장 많이 사용하시는 방법이죠~ 중력의 원리를 이용해 뜨거운 물을 천천히 부어 추출하는 필터식 추출방식이에요.</p><p>깔때기 모양의 드립퍼는 여과지를 받쳐주는 받침대로 물이 원활하게 흐를 수 있도록 경사지게 만들고 홈을 판 형태에요.</p><p><br></p><hr><p><span style="font-size: 9px;">출처</span></p><p><span style="font-size: 9px;">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258756&amp;cid=48181&amp;categoryId=48261&amp;anchorTarget=TABLE_OF_CONTENT6#TABLE_OF_CONTENT6</span></p><p><span style="font-size: 9px;">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258756&amp;cid=48181&amp;categoryId=48261&amp;anchorTarget=TABLE_OF_CONTENT2#TABLE_OF_CONTENT2</span></p>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05a37f1fb82b1cec3880f16c196c9d17.jpg
    [TAG] =>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389
    [INPUT_TIME] => 2019-10-08 09:40:55
    [FORMAT_INPUT_TIME] => 10.08.2019
    [INSERT_TIME] => 2019-10-08 09:40:55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라이프
    [NEWS_PICK_CATEGORY_NAME] => 
    [REVIEW_COUNT] => 0
)
$_DATAS['datas_smarter_living_list']  
Array
(
    [total_cnt] => 498
    [paginations] => Array
        (
            [total_page] => 125
            [current_page] => 1
            [per_page] => 4
        )

    [items] => Array
        (
            [0] => Array
                (
                    [SEQ] => 5888
                    [IS_USED] => 1
                    [articleId] => 1212736
                    [branch] => 1
                    [writer] => 정이온 객원 기자
                    [USER_ID] => ktit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2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암을 예방하는 방법
                    [CONTENT] => 다양한 영양소를 섭취할 수 있는 다양한 채소와 과일, 통곡물 등을 건강하게 섭취한다. &lt;뉴시스&gt;암 사망자 중 5명 중 1명꼴로 과체중이거나 체질량지수(BMI)수치가 비만이다. 암 예방을 위해서는 건강 체중으로 유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AP=뉴시스] ■&thinsp;암 예방 위한 식생활 팁 7암을 예방하려면 조기 검진을 통해 초기에 암을 발견하고, 올바른 식생활, 규칙적인 운동, 금연, 금주 등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연구에 따르면 모든 암 사망의 3분의 1 가량은 식이습관, 운동을 비롯한 생활습관과 관련이 깊다. 건강한 생활습관은 암 예방에 도움될 수 있다. 또 이미 암에 걸렸더라도 식생활을 건강하게 개선하면 암 사망율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 보고도 나온 바 있다. 지난달 ‘임상종양학 저널’ (Journal of Clinical Oncology)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건강한 식생활 지침을 따른 대장암 환자는 사망 위험이 낮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암환자로 건강하게 잘 먹으면 암 치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얻는다.최근 미국 영양 및 식이요법 학회 웹사이트(www.eatright.org)에는 암 예방을 위한 7가지 건강한 식생활 팁이 소개됐다. 그 내용을 간략히 정리했다.#건강 체중을 유지한다.암 사망자 중 5명 중 1명꼴로 과체중이거나 체질량지수(BMI) 수치가 비만이다. 그러나 정확히 체중이 암 발생 위험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가는 분명치 않다. 과체중은 자궁내막암과 식도암 발병 위험을 50%나 증가시킨다. 또한 여성은 폐경후 과체중이면 유방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 복부 지방 증가는 특정 암 발병 위험 증가와 가장 밀접하게 관련돼 있다. 비만은 대장암, 담낭암, 신장암, 간암, 난소암, 췌장암, 전립선암, 갑상선암, 자궁암 등과 관련 있다.미 국립암연구소(National Cancer Institute)에 따르면 과체중이거나 비만이면 정상 체중인 사람보다 간암 발병 가능성이 최대 2배로 높아진다. 신장암도 비만이면 암 발생률 위험이 2배로 높다. 또한 비만이면 정상 체중인 사람보다 대장암에 걸릴 확률이 약 30% 더 높다.#칼로리만 높고 영양소는 부족한 음식 섭취는 제한한다.첨가당이 높고 지방이 높은 음식은 칼로리는 높지만 영양가는 대부분 부족하다. 지방질의 음식 중에서도 고형 지방(solid fats)에 속하는 음식들을 주의해야 한다. 고형 지방은 실온에서 굳는 음식을 말한다. 이를 테면, 붉은 육류 지방, 버터, 쇼트닝 등이다.설탕 함량이 높은 탄산음료, 가공된 각종 스낵 푸드, 디저트류 등은 칼로리만 높고 영양이 부족한 음식들로 설탕, 고형 지방이 많이 들어 있는 경우가 많다. 이런 음식들을 자주 먹게 되면 칼로리가 높기 때문에 칼로리 섭취가 높아져 체중 증가로 이어질 수 있으며, 건강에 좋고 암 예방에 도움되는 음식 섭취는 등한하게 할 수 있다.#채소, 과일, 통곡물, 레굼(legumes)를 섭취한다.식물성 식품 섭취를 충분히 하면 폐암, 구강암, 식도암, 위암, 대장암 발병 위험을 낮추는 것과 관련있다.물론 현 시점에서는 채소와 과일의 어느 구성 성분이 암을 가장 효과적으로 예방하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다양한 천연의 영양소를 풍부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홀푸드(whole foods)를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매 끼니마다 채소와 과일을 충분히 섭취하며, 곡물 섭취도 절반 가량은 통곡물로 섭취한다.#육류 섭취의 양은 적당한 수준으로 섭취한다.몇몇 연구들에 따르면 대장암 발병은 지나친 붉은 육류 섭취와 관련 깊다. 특히 햄, 베이컨, 핫도그 같은 적색 가공육 섭취 역시 주의해야 할 부분이다. 적색 가공육은 지난 2015년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가 낸 보고서에서 암을 유발하는 1군 발암물질로 발표된 바 있다. 아질산나트륨 같은 첨가제가 포함되며, 대사 과정에서 대장세포를 손상시킬 수 있는 독성 대사산물이 증가될 수 있기 때문이다.전문가들은 가공육을 포함한 육류는 먹어도 되는 음식들이며, 적정량 수준으로 섭취할 것을 조언한다.미국심장협회(American Heart Association)에서는 지방을 제거한 살코기, 껍질을 제거한 닭고기, 튀기지 않은 생선을 하루에 5.5온스 정도로 섭취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3.5~4온스 정도의 기름진 생선은 일주일에 2차례씩 섭취할 것도 권한다. 연어, 고등어, 청어, 송어, 참치 등 생선은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하다.참고로 식사 때 육류를 섭취하면 양은 카드 한 벌 정도를 생각하면 되는데, 대략 3온스 정도 한다.#식물성 단백질 섭취도 고려한다.콩류, 렌틸콩 등은 식이섬유도 풍부하며, 단백질 공급원으로 추천되는 음식들이다.한인들에게 친숙한 두부 역시 좋다. 최근에는 템페(tempeh)도 인기다. 콩을 발효시킨 인도네시아 음식으로 단백질 공급원으로 추천할 만 하다.#음주 역시 제한한다.적당량의 음주는 심장건강에 좋다는 얘기도 있었지만 최근에는 암과 관련해서는 금주쪽에 무게가 더 실리고 있다.알코올은 구강암, 인두암, 후두암, 식도암, 간암, 위암, 유방암, 대장암 등을 비롯한 많은 암 발병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다는 것을 뒷받침하는 증거들이 많다. 물론 알코올이 암 발병 위험에 어떻게 영향을 끼치는지는 명확하게 밝혀지지는 않았다. 하지만 흡연과 병행하면 암 발병 위험은 더 높아진다. 음주는 제한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마시더라도 적당히 마셔야 한다. ‘적당히 마시는 것’은 여성은 하루 1잔 미만, 남성은 하루 2잔 미만으로 제한한다.그러나 조금 ‘적당히 마시는 것’도 질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보고가 올해 8월 ‘랜싯’에 보고되기도 했다. 하루 한잔 마셔도 간질환, 암 등 알코올성 질병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홀푸드’(whole foods)를 먹는다.천연의 음식을 먹는 것은 암 발생 위험을 낮추는데 큰 도움이 된다.연구에 따르면 음식에서 자연적으로 발견되는 영양소는 암 예방 효과를 가져온다. 같은 영양소라도 건강 보조제 형태로 섭취했을 때의 효과는 같지 않다. 전문가들은 되도록 천연의 음식을 통해 영양소를 섭취할 것을 조언한다. 암 예방을 위해서는 영양소가 풍부한 천연의 음식과 건강한 음료를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건강보조제를 복용하기 전에는 주치의에게 꼭 필요한지에 대해 상담하는 것이 좋다.
                    [MAIN_IMAGE] => /uploads/images/article/2018/11/05/201811051537425b2.jpg
                    [TAG] =>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13
                    [INPUT_TIME] => 2018-11-05 15:37:42
                    [INSERT_TIME] => 2018-11-06 10:30:59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건강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7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

            [1] => Array
                (
                    [SEQ] => 2852
                    [IS_USED] => 1
                    [articleId] => 1200361
                    [branch] => 
                    [writer] =>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7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악마의 장난같은 대자연
                    [CONTENT] => 대자연의 위대함을 피부로 느낄 수 있는‘데블스 포스트파일 내셔널 모뉴먼트’ 의 악마의 기둥의 모습. [사진출처: National Park Service]북쪽으로는 요세미티 국립공원(Yosemite National Park), 남쪽으로는 세코야 킹스 국립공원(Sequoia & Kings Canyon National Park)과 맞닿은 ‘데블스 포스트파일 내셔널 모뉴먼트’(Devils Postpile National Monument)는 수십만년 전 지구 생성의 신비함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신비의 땅이다. 그리 넓지는 않지만, 이곳만의 독특한 볼거리가 가득해 기대를 품고 찾아도 좋은 곳이다. 화산활동으로 인해 다각형 모양의 원주가 불쑥불쑥 솟아 있는 기괴한 모습이라든가, 다각형의 대리석을 깔아 놓은 듯한 트레일 정상의 모습은 말로 형언할 수 없는 대자연의 위대함에 경이로움 마저 느끼게 해준다. 관광지는 물론 지질학 적으로도 명승지 중 하나로 손꼽힐 만하다. 하지만 이 신비로운 곳을 찾아가려면 지금부터 부지런히 계획을 세우는 것이 좋다. 눈이 내리지 않는 6~10월만 방문할 수 있기 때문이다.짧게 피는 꽃이 아쉬움과 함께 더욱 진한 매력을 남기듯 짧은 방문기간이기 때문에 더욱 값진 나들이가 될 것이다. ■관광하기어디든 직접 땅을 밟고 걸어 다니면서 구경하는 것만큼 제대로 된 관광은 없다. 데블스 포트스파일 내셔널 모뉴먼트 역시 트레일을 직접 걸어 꼭대기에 가보는 것이 좋다. 공원 안에서는 일단 셔틀버스로 이동을 해 트레일 정류장까지 가야 하는데, 6월 중순부터 10월 중순까지 매일 오픈하는 셔틀버스는 공원 안의 주요 관광 포인트 10군데를 왕복하니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트레일로 들어서는 입구에서 셔틀버스를 내린 뒤 트레일을 밟기 시작, 샌호아킨 강을 끼고 트레일을 15분쯤 걸으면 갑자기 왼쪽에 심상치 않은 기운이 느껴진다. 바로 ‘악마의 기둥’이 그 장엄한 모습을 드러내는 것이다.쭉쭉 뻗은 다각형 기둥들이 이루는 거대한 성곽의 모습에 경외함을 느낀뒤 다시 트레일을 걷다 보면 오래 지나지 않아 곧 데블스 포스트파일 정상에 오른다. 이곳에서 또 한 번 놀라는 것은 바로 육각형과 오각형의 대리석을 깔아 놓은 듯 매끈한 바닥 때문이다.자연적으로 형성된 것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정교한 다각형 바닥에서는 절벽 아래의 아찔한 풍경이 내려다보여 간담을 써늘하게 한다.■악마의 기둥이름부터 섬뜩한 아우라를 풍기는 ‘악마의 기둥’. 인공적으로 만들어지지 않은 자연의 작품이라는 것이 도저히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정교하게 빚어진 육각형 또는 오각형의 원주 형태의 기둥이 만들어내는 거대한 광경이다. 기둥들은 평균 길이 60피트, 직경 2피트로 땅에서 튀어나와 하늘로 솟아 있는 모습이다.■레인보우 폭포 악마의 기둥을 둘러본 뒤에 셔틀에 오르면 데블스 포스트파일 내셔널 모뉴먼트의 또 다른 볼거리인 관광 포인트로 향할 수 있다. 바로 물안개 사이로 영롱한 무지개가 피어오른다는 ‘레인보우 폭포’(Rainbow Falls)다. 레인보우 폭포의 높이는 101피트로 엄청난 높이에서 떨어지는 물줄기가 협곡 사이로 쏟아져 내리는데 그곳에서 물안개가 피어 올라 장관을 이룬다.■주변에 가볼 만한 곳킹스 캐년과 세코야 내셔널 팍, 요세미티 국립공원, 맘모스 레익, 데블스 타워 등 크고 작은 공원들이 많아 시간을 갖고 떠난다면 이곳저곳을 둘러볼 수있다.https://www.nps.gov/depo/index.htm
                    [MAIN_IMAGE] => /uploads/images/blog/c5f647e0b7112f0adbeb8d768471308c.jpg
                    [TAG] =>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14
                    [INPUT_TIME] => 2018-08-31 11:07:24
                    [INSERT_TIME] => 2018-08-31 11:07:24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여행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1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Array
                        (
                            [0] => Array
                                (
                                    [sreviewid] => 65293
                                    [articleId] => 1200361
                                    [comment] => 우와 너무 멋짐.. 가보고싶어요!
                                    [user_id] => pepo0411
                                    [review_type] => rabbit_web
                                    [inputtime] => 2018-09-19 22:01:25
                                )

                        )

                )

            [2] => Array
                (
                    [SEQ] => 3766
                    [IS_USED] => 1
                    [articleId] => 1204684
                    [branch] => 
                    [writer] =>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6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UC 입시 어떻게 달라지고 있을까?
                    [CONTENT] => 전국에서 가장 우수한 주립대로 꼽히는 UC에 진학하기가 하늘의 별따기가 되고 있다.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가운데 UC 측이 예전보다 까다로운 포괄적 입학 전형을 확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점에서 지난 8월18일 남가주사랑의교회에서 열린 제 9회 한국일보 칼리지엑스포의 세미나 중 제니 위트리(사진) 전 UCLA 입학사정관의‘변화하는 UC 입학사정’ 강연 내용은 학생이나 학부모들에게 좋은 팁이 될 것이다. 세미나 핵심 내용을 지상중계 한다.UC의 입학전형이 포괄적 전형으로 달라지고 있다. UCLA 캠퍼스 모습. &lt;이해광 기자&gt;1. 저렴한 학비에 우수한 교육캘리포니아주 주립대학 UC 계열은 총 LA와 버클리, 샌디에고 등 총 9개의 캠퍼스를 두고 있다.훌륭한 교수진과 교육환경은 미국의 여느 사립대와 비교해도 뒤지지 않으며 특히 버클리나 LA, 샌디에고 캠퍼스는 주립에도 불구 웬만한 명문 사립대 보다 입학이 어려울 정도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캘리포니아주 거주 학생들에게는 상대적으로 저렴한 학비에 우수한 교육을 받을 수 있으니 그만큼 퀄리티 높은 좋은 교육 환경을 가지고 있다고 할 수 있다. 2. 입학 전형 트렌트 변경 올 가을학기 신입생 선발은 UC의 입학사정에 변화가 일었음을 확실히 알려주는 계기가 됐다. 이번에도 역시 합격률은 전년보다 낮아지면서 갈수록 입학 문이 좁아지고 있음을 반영했는데 그 이면에는 이전과 다른 점이 많았다. 우선 주립대이지만 사립대와 유사한 ‘포괄적 입학사정’시스템을 강화하는 추세를 보여 단순히 아카데믹 부문으로 합격여부를 결정하던 예전과 달라진 모습을 나타냈다. 게다가 대기자 제도를 적극 활용하기 시작해 캘리포니아 학생들 사이에서 ‘의무적으로 지원해야 하는 대학’ 혹은 ‘보험용 대학’이라는 인식을 불식시키고 있다. 등록하지도 않을 학생의 지원을 환영하지 않는다는 메시지가 담겨 있는 대목이다. 이로 인해 명문 사립대 합격자들이 되레 UC계열에서 불합격 혹은 대기자 명단에 오르는 충격적인 결과가 나타난 것도 올 입학 전형의 큰 특징이라 할 수 있다.  3. 추천서 요구 갈수록 확대추천서 요구를 확대하는 것도 주목할 부분. 지원서 내용과 별도로 학생에 대해 보다 깊이 알고 판단하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그러면 UC 지원은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우선 UC가 요구하는 스탠다드를 잘 지키는 것으로 a-g 클래스를 반드시 이수하고 언제나 중요한 평가 요소인 아카데믹 부문에서 좋은 성적과 점수를 받아야 한다. 예를 들어 GPA의 경우 UC 중 상위권인 버클리나 LA, 샌디에고에 지원한다면 웨이티드 GPA가 4.2 정도는 돼야 하며 SAT는 1,450점, ACT는 32점 정도는 돼야 어느 정도의 경쟁력 갖췄다고 할 수 있겠다.4. 전공 선택 신중하게 전공 선택도 신중해야 하는데 예를 들어 버클리 캠퍼스의 엔지니어링은 거의 전국 탑 수준이기 때문에 치열한 경쟁을 뚫어야 한다는 사실을 염두에 두고 철저하게 준비해야 한다. 전공 보다 캠퍼스가 우선이라면 경쟁이 덜 심한 전공을 먼저 선택해 입학한 후 전공을 바꾸는 방법도 고려할 수 있다. 단 UC는 워낙 학생 수가 많은데다 전과를 전제로 한 코스를 밟는 게 불가능하는 것이다. 이와 함께 과외활동이나 에세이 등에서 사립대와 마찬가지로 뛰어난 리더십이나 열정 등을 잘 보여주는 것 역시 빼놓아서는 안 된다.UC는 더 이상 성적만으로 합격을 보장받을 수는 없다. 사립대를 지원하는 것처럼 아카데믹과 비 아카데믹 부문에서 입학사정관들의 눈을 잡을 수 있는 더 많은 노력이 요구된다.
                    [MAIN_IMAGE] => /uploads/images/blog/3698144681c52a15438cb555aef76c8b.png
                    [TAG] =>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6
                    [INPUT_TIME] => 2018-09-24 11:35:21
                    [INSERT_TIME] => 2018-09-24 11:35:21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영어공부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3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

            [3] => Array
                (
                    [SEQ] => 12125
                    [IS_USED] => 1
                    [articleId] => 1247687
                    [branch] => 
                    [writer] => Ktown1st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Costco 온라인 쇼핑몰에서 만날 수 있는 한국제품들
                    [CONTENT] => 한인마트가 주변에 있다면 한국제품을그리워 하지 않겠지만!주위 한인마트가 없어도코스트코에서 한국 제품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코스트코까지 거리가 멀어서가기 힘들다면...?코스트코 온라인 몰에서도한국제품을 살 수 있어요!ㅎㅎ물론 오프라인에서 더 많은 제품을 만나 볼 수 있긴하지만요!매장마다 다르겠지만 오프라인에서는김치와 홍삼, 불고기를 팔기도 합니다~!그럼 코스트코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는한국 제품은 무엇이 있는지 확인해봐요~!Golden Island Pork Jerky14.5oz / $13.49마늘이 많이 첨가 되어있고 짜지 않은 돼지고기 육포Daeng Gi Meo Ri Ki Gold Premium780ml / $49.99댕기머리 기골드 프리미엄 샴푸 2개와트리트먼트 1개로 구성된 상품Nongshim Udon Noodle Soup Bowl6개입/ $17.49생면으로 구성된 농심 생생 컵우동! 개당 $2.92로 비싸지만 그래도 소장각!Kirkland Signature Organic Roasted Seaweed10개입 / $10.49한 봉지에 든 양이 많은 컬크랜드 한국 조미 김.일반 김보다 짠맛이 덜함.Balance Grow Honey Citron and Ginger Tea 1kg *2 / $19.99따뜻한 유자차로도 마시고, 탄산수와 함께 시원한 에이드로 먹을 수 있음.
                    [MAIN_IMAGE] => /uploads/images/blog/05f0694140243bde7bb448aafbfb8b95.jpg
                    [TAG] => costco, 코스트코, 한국제품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119
                    [INPUT_TIME] => 2019-05-15 13:07:20
                    [INSERT_TIME] => 2019-05-15 13:07:20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0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

        )

)
$_DATAS['datas_video_news_list']  
Array
(
    [total_cnt] => 660
    [paginations] => Array
        (
            [total_page] => 165
            [current_page] => 1
            [per_page] => 4
        )

    [items] => Array
        (
            [0] => Array
                (
                    [SEQ] => 12845
                    [IS_USED] => 1
                    [articleId] => 1268036
                    [branch] => 
                    [writer] => 유튜버 EO(태용)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931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26살 9년 차 크리에이터 이신혁이 만드는 영상 (feat.티키틱)
                    [CONTENT] => 사람들이 시청한 영상 시간의 총합이 유튜브에서만 135년, 총 조회 수 3천만 회.어느 정도의 시간인지 가늠이 되시나요?!이번 영상은 &#39;하이 스쿨 잼&#39;, &#39;제가 왜 늦었냐면요&#39; 등의 화제 영상을 만드신 티키틱 이신혁 님의 이야기입니다 :)UCC 시대라 불리는 2010년도부터 크리에이터의 시대 2019년까지 꾸준히 영상을 만들어 오고 계신데요9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끊임없이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영상의 이유는 무엇일까요?미래의 크리에이터, 영상 콘텐츠 덕후들이라면 많은 도움 되실 수 있을 거예요 :)-&#39;MYSIDER&#39;는 My(나의) + Side(~을 중심으로 한) + er(사람)을 뜻하는데요외부의 기준에 따라 나뉘는 ‘인싸’와 ‘아싸’를 넘어,나만의 기준으로 세상을 살아가는 ‘마싸’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EO(태용)(더 많은 영상 보기)https://www.youtube.com/channel/UCQ2DWm5Md16Dc3xRwwhVE7Q※ 미주한국일보는 본 유튜버로부터 직접 영상 공개를 허락받았습니다.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89f9d06a2ab2f6eda0bb75db9d029b06.jpg
                    [TAG] => 
                    [VIDEO_URL] => pQDmZQw2moQ
                    [ORDER_NUM] => 0
                    [VIEW_COUNT] => 326
                    [INPUT_TIME] => 2019-09-10 09:42:49
                    [INSERT_TIME] => 2019-09-10 09:42:49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엔터·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1
                    [REVIEW_COUNT] => 0
                )

            [1] => Array
                (
                    [SEQ] => 12369
                    [IS_USED] => 1
                    [articleId] => 1254815
                    [branch] => 
                    [writer] => 서울경제썸 Thumb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931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팔순 노인이 된 소년소녀병들의 마지막 ‘꿈’
                    [CONTENT] => 북한군의 기습적인 남침으로 수세에 몰렸던 한국전쟁 초기, 최후 방어선이었던 낙동강 전선에는 어린아이 티도 벗지 못한 소년&middot;소녀병이 있었습니다. 소년&middot;소녀병들은 전쟁이 무엇인지도, 이념이 무엇인지도 몰랐지만 나라와 가족을 지키겠다는 일념으로 자신의 키보다 더 큰 총을 부여잡고 싸웠습니다. 약 70년이 지난 2019년 그들은 전쟁의 상흔보다 더 아픈 ‘외면’에 직면해 있습니다. 그들은 자신의 살날이 얼마 남지 않았지만 이것만은 꼭 고쳐졌으면 좋겠다며 눈시울을 붉힙니다. 과연 백발이 성성한 팔순 노인들이 소원이라며 토로한 ‘그것’은 무엇일까요?#소년소녀병 #6.25전쟁 #한국전쟁/촬영 및 편집 이종호기자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e034870fd626a346ea284afbdd269640.jpg
                    [TAG] => 
                    [VIDEO_URL] => UpApPZCJDmQ
                    [ORDER_NUM] => 0
                    [VIEW_COUNT] => 325
                    [INPUT_TIME] => 2019-06-25 14:05:37
                    [INSERT_TIME] => 2019-06-25 14:05:37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엔터·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2
                    [REVIEW_COUNT] => 0
                )

            [2] => Array
                (
                    [SEQ] => 11938
                    [IS_USED] => 1
                    [articleId] => 1242778
                    [branch] => 
                    [writer] => 서울경제 Thumb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92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대한민국이 '자살 공화국'으로 불리는 '진짜' 이유?
                    [CONTENT] => 우리나라 자살률은 2011년을 정점으로 감소하는 추세입니다.2011년 인구 10만명당 31.7명까지 올랐던 자살률은 2017년 24.3명으로 떨어졌습니다. 하지만 자살 시도자 수는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잠재적인 위험을 계속 안고 가고 있지만 이를 막기 위한 대책은 현실적이지 못합니다.무엇이 문제일까요? 대한민국에서 삶을 등지는 이들의 &#39;극단적 선택&#39;을 막지 못하는 진짜 이유를 추적해봤습니다.+더 자세한 기사보기 https://www.sedaily.com/NewsView/1VGS...+서울경제신문 바로가기 https://www.sedaily.com/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d47c94bda6964ead7a48a8c0d8095fab.jpg
                    [TAG] => 
                    [VIDEO_URL] => 9Q6V-5fjKSo
                    [ORDER_NUM] => 0
                    [VIEW_COUNT] => 69
                    [INPUT_TIME] => 2019-04-17 10:02:21
                    [INSERT_TIME] => 2019-04-17 10:02:21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Fun한 경제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0
                    [REVIEW_COUNT] => 0
                )

            [3] => Array
                (
                    [SEQ] => 12457
                    [IS_USED] => 1
                    [articleId] => 1257616
                    [branch] => 
                    [writer] => 미주한국일보 한국TV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7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선천적 복수국적법 특집(1)’ 전종준 변호사 인터뷰
                    [CONTENT] => 해외동포들에게 가장 큰 이슈 중 하나가 자녀의 이중국적 문제입니다.여러분들은 이 이중국적에 대한 한국법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계신가요?왜 이 법이 해외동포들에게 이슈이고, 문제는 무엇이 있는지, 해결방안은 없는 지 등에 대해 전종준 변와의 화상 인터뷰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1)어려운 선천적 복수국적법 쉽게 설명해주세요.2)선천적 복수국적법 왜 문제가 되는거죠?3)혹시 저도 선천적 복수국적자에 해당할까요?4)선천적 복수국적법과 병역법의 관계를 알려주세요.5)여자인 저에게도 선천적 복수국적법으로 인한 영향이 있을까요?취재: 미주한국일보 한국TV 안솔빈, 신유정편집: 미주한국일보 한국TV 안솔빈▶ ‘선천적 복수국적법 특집(2)’ 전종준 변호사 인터뷰https://www.youtube.com/watch?v=8RcHvnfTVJU▶ ‘선천적 복수국적법 특집(3)’ 전종준 변호사 인터뷰https://www.youtube.com/watch?v=wGB6KK2HGhs&t=10s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79762c8cc0fbdf76b96553e02c0cb2b6.jpg
                    [TAG] => 선천적복수국적법, 복수국적법, 전종준변호사, 홍준표법
                    [VIDEO_URL] => lB6Le3g55Ok
                    [ORDER_NUM] => 0
                    [VIEW_COUNT] => 542
                    [INPUT_TIME] => 2019-07-11 10:47:44
                    [INSERT_TIME] => 2019-07-11 10:47:44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KTown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오늘의 한인타운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2
                    [REVIEW_COUNT] => 0
                )

        )

)
$_DATAS['widget_option']  
Array
(
    [source_type] => story
    [source_seq] => 13059
    [source_owner_id] => koreatimes
    [review_type] => 
    [review_seq] => 
)
$_DATAS['userdata']  
Array
(
    [__ci_last_regenerate] => 1571787778
    [language] => korean
    [refer] => /
    [current_url] => /story/detail/1305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