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열기

KTOWN 1번가

검색
×
스마터리빙
브룩클린 디스트릭 야외 비어가든 레스토랑 Best5
이수영 크리에이터 2019-10-03

뜨거운 햇살로 달궈졌던 뉴욕의 도심이

이제 어느덧 청명한하늘과 싸한 공기를 품은

뉴욕으로 탈바꿈 하는 가을의 첫자락으로 접어들었네요.


하지만   가을의 시작이라 아직 걷다가 출출해지면

시원한 맥주가 생각나기도 하죠


뉴욕은 앞서 말해듯 보고 먹고

마시는 곳으로 넘쳐나는 곳인데

이번에는 브룩클린의 비어가든을 소개할까 합니다.


혹시 아이들을 데리고 나들이를 나왔더라도

아이들과도 함께 놀면서 먹고 마실 수 있는

가족 친화적 비어가든입니다 .   









1. Berg’n 

- Indoor/Outdoor 7500 스퀘어 피트의 널찍한 공간으로바베큐에서 시금치 파이, Bhan Mi까지 푸드코트 형식의 다양한 음식

크래프트 비어칵테일내츄럴 와인 셀랙션

-어린이 친화적아침 9시에 커피와 도넛을 제공하여 젊은 엄마들에게 인기

899 Bergen St, Brooklyn, NY 11238


2. Brooklyn Bavarian Biergarten

-유서 깊은 그랜드 프로스펙트 옆에 위치한 비어가든 으로 그림 같은

-무성한 녹지와 분수아이들이 탐험 할만한 멋진 야외

-전통 바이에른 음식 제공

265 Prospect Ave, Brooklyn, NY 11215


3. Franklin Park

-피크닉 데이블이 있는 야외뜰 외에 널찍한  2개의 실내바가 있고벽난로가 있는 큰바쪽에는 게임룸도 있음

-계절에 따라변하는 크래프트 맥주

핫도그버거바베큐스파이시 윙과 같은 캐주얼 푸드 제공

 618 St Johns Pl, Brooklyn, NY 11238


4.Greenwood Park

-13,000 스퀘어 피트의 거대한 실내외 레스토랑 겸비한 비어 가든 (  주유소 바디샵을 개조한 비어 가든)

버거 ,치킨핑거 ,타르타르 토트등 제공.  60개가 넘는 비어 탭이 특징

-실외 난방 램프와 실내의 커다란 벽난로 등으로 추운 날에도 분위기를 낼수 있는

555 7th Ave, Brooklyn, NY 11215


5. LOCK YARD

실내의 아늑한 펍과 일년 내내 야외에서 맥주를 즐길수 있는 비어가든 (  열쇠공장을 멋지게 개조한

-크래프트 비어핫도그버거등 컴포트 푸드

-브런치디너 가능

9221 5th Ave, Brooklyn, NY 11209


이미지 출처

https://www.google.com/search?q=lock+yard+brooklyn&rlz=1C1CHZL_enUS744US744&sxsrf=ACYBGNTNO5mRjpfr92j1ezHMH7_e59aWzQ:1570032013933&source=lnms&tbm=isch&sa=X&ved=0ahUKEwjLzueD-f3kAhUFJt8KHXWFBBsQ_AUIFCgD&biw=1536&bih=674





태그
공감 0
×
공감 되었습니다.
DISCLAIMER
이곳에 게시된 글들은 에이전트 혹은 사용자가 자유롭게 올린 게시물입니다. 커뮤니티 내용을 확인하고 참여에 따른 법적, 경제적, 기타 문제의 책임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케이타운 1번가는 해당 컨텐츠에 대해 어떠한 의견이나 대표성을 가지지 않으며, 커뮤니티 서비스에 개재된 정보에 의해 입은 손해나 피해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프로필사진
로그인하시고
즐거운 소식을 나누세요!
×
공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프리미엄 광고 안내

  BENCHMARKS  
Loading Time: Base Classes  0.0144
Controller Execution Time ( Story / Detail )  0.5958
Total Execution Time  0.6115
  GET DATA  
No GET data exists
  MEMORY USAGE  
3,969,800 bytes
  POST DATA  
No POST data exists
  URI STRING  
story/detail/13024
  CLASS/METHOD  
story/detail
  QUERIES  
Database driver is not currently loaded
  HTTP HEADERS  (Show)
  SESSION DATA  (Show)
  CONFIG VARIABLES  (Show)
  Custom Datas  \n
$_DATAS['news_category_seq']   3
$_DATAS['datas_cate']   스마터리빙
$_DATAS['datas_news']  
stdClass Object
(
    [SEQ] => 13024
    [IS_USED] => 1
    [IS_BLOCK] => 0
    [articleId] => 1272340
    [branch] => 
    [writer] => 이수영 크리에이터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브룩클린 디스트릭 야외 비어가든 레스토랑 Best5
    [CONTENT] => <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뜨거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햇살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달궈졌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뉴욕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도심이</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이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어느덧</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청명한하늘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싸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공기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품은</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뉴욕으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탈바꿈</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하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가을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첫자락으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접어들었네요</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br></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하지만</span>&nbsp; &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가을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시작이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아직</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걷다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출출해지면</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시원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맥주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생각나기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하죠</span>?&nbsp;</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br></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뉴욕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앞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말해듯</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보고</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먹고</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마시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곳으로&nbsp;넘쳐나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곳인데</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이번에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브룩클린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가든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소개할까</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합니다</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br></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혹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아이들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데리고</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나들이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나왔더라도</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아이들과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함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놀면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먹고</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마실 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는</span></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가족</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친화적</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가든입니다</span> . &nbsp;&nbsp;</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br></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99391f81d816691e0e59ef97b39fa0bc.PNG" class="fr-fic fr-dib"></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br></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b0b9fdef3121c779148911f142468160.PNG" class="fr-fic fr-dib"></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br></p><p style="margin: 0cm 0cm 8pt; font-size: 15px; font-family: Calibri, sans-serif; text-align: center;"><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fd1cfaa7f02de80f3532abdf0e09ad2f.PN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56df549ab233492af6839d4bed1fd29a.pn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536f4fcfe3425d6fba29409e35091c66.png" class="fr-fic fr-dib"></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af5b2a624f72885397fc84dadda0fd98.PNG" class="fr-fic fr-dib"></p><p><br></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br></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1. Berg&rsquo;n&nbsp;</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 Indoor/Outdoor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둔</span> 7500&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스퀘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피트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널찍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공간으로바베큐에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시금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파이</span>, Bhan Mi<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까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푸드코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형식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다양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음식</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크래프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칵테일</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내츄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와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셀랙션</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어린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친화적</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아침</span> 9<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시에</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커피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도넛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제공하여</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젊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엄마들에게</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인기</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899 Bergen St, Brooklyn, NY 11238</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br></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2. Brooklyn Bavarian Biergarten</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유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깊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그랜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프로스펙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옆에</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위치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가든</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으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그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같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곳</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무성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녹지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분수</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아이들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탐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할만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멋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야외</span>.&nbsp;</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전통</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바이에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음식</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제공</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265 Prospect Ave, Brooklyn, NY 11215</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br></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3. Franklin Park</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피크닉</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데이블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야외뜰</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외에</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널찍한</span>&nbsp; 2<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개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실내바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고</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벽난로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큰바쪽에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게임룸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음</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계절에</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따라변하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크래프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맥주</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핫도그</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버거</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바베큐</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스파이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윙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같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캐주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푸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제공</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nbsp;618 St Johns Pl, Brooklyn, NY 11238</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br></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4.Greenwood Park</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13,000&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스퀘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피트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거대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실내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레스토랑</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및</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겸비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가든</span> ( &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주유소</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및</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바디샵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개조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가든</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버거</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치킨핑거</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타르타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토트등</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제공</span>. &nbsp;60<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개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넘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탭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특징</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실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난방</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램프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실내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커다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벽난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등으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추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날에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분위기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낼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곳</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555 7th Ave, Brooklyn, NY 11215</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br></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5. LOCK YARD</strong></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실내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아늑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펍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일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내내</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야외에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맥주를</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즐길수</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있는</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가든</span> ( &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열쇠공장을</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멋지게</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개조한</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곳</span>)&nbsp;</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크래프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비어</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핫도그</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버거등</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컴포트</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푸드</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브런치</span>,&nbsp;<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디너</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가능</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trong>9221 5th Ave, Brooklyn, NY 11209</strong></p><hr><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size: 9px;"><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이미지</span> <span style='font-family:"맑은 고딕";'>출처</span></span></p><p style='margin-top:0cm;margin-right:0cm;margin-bottom:8.0pt;margin-left:0cm;font-size:15px;font-family:"Calibri","sans-serif";'><span style="font-size: 9px;">https://www.google.com/search?q=lock+yard+brooklyn&amp;rlz=1C1CHZL_enUS744US744&amp;sxsrf=ACYBGNTNO5mRjpfr92j1ezHMH7_e59aWzQ:1570032013933&amp;source=lnms&amp;tbm=isch&amp;sa=X&amp;ved=0ahUKEwjLzueD-f3kAhUFJt8KHXWFBBsQ_AUIFCgD&amp;biw=1536&amp;bih=674</span></p><p><br></p><p><br></p><p><br></p><p><br></p><p><img src="https://www.ktown1st.com/uploads/images/froalaeditor/2019/10/03/8de763d888dd3bafba4c0bc2d2dddcfa.png" class="fr-fic fr-dib"></p>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b617a0d40ef8bbcf5aa2271647b05d5f.jpg
    [TAG] =>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168
    [INPUT_TIME] => 2019-10-03 11:09:18
    [FORMAT_INPUT_TIME] => 10.03.2019
    [INSERT_TIME] => 2019-10-03 11:09:18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라이프
    [NEWS_PICK_CATEGORY_NAME] => 
    [REVIEW_COUNT] => 0
)
$_DATAS['datas_smarter_living_list']  
Array
(
    [total_cnt] => 498
    [paginations] => Array
        (
            [total_page] => 125
            [current_page] => 1
            [per_page] => 4
        )

    [items] => Array
        (
            [0] => Array
                (
                    [SEQ] => 6894
                    [IS_USED] => 1
                    [articleId] => 1216247
                    [branch] => 
                    [writer] => 명란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연말에 볼만한 영화 추천!
                    [CONTENT] => 2018년도 끝을 달려가고 있습니다!이맘때쯤이면 괜히 마음이 싱숭생숭 해지고연말분위기도 내고 싶어지는데요~!그런 분들을 위해연말 분위기 가득 나는 영화를 추천해드립니다  연인들을 위한 로맨틱 영화부터 가족영화까지~!연말 분위기 팍팍 나는 추천 영화 보고가세요~!
                    [MAIN_IMAGE] => /uploads/images/blog/b51d7c2c5ba949989368da0daec1ff80.jpg
                    [TAG] => 영화, 연말영화, 영화추천, 미국영화, 어바웃타임, 나홀로집에, 해리포터, 러브액츄얼리, 로먄틱홀리데이, 마이펫의 이중생활, 겨울왕국, 한국영화, 크리스마스영화, 크리스마스영화추천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103
                    [INPUT_TIME] => 2018-11-23 11:01:34
                    [INSERT_TIME] => 2018-11-23 11:01:34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1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Array
                        (
                            [0] => Array
                                (
                                    [sreviewid] => 78177
                                    [articleId] => 1216247
                                    [comment] => 러브액추얼리 땡기네여..
                                    [user_id] => hij8811
                                    [review_type] => rabbit_web
                                    [inputtime] => 2018-12-17 16:26:22
                                )

                            [1] => Array
                                (
                                    [sreviewid] => 75499
                                    [articleId] => 1216247
                                    [comment] => 미드나잇 파리 너무 재밌게 봤어요~~ 그냥 로맨스라고 생각하면 절대 노노!! 강추입니다 ㅎㅎㅎ!!
                                    [user_id] => zxc11
                                    [review_type] => rabbit_web
                                    [inputtime] => 2018-11-23 15:17:31
                                )

                        )

                )

            [1] => Array
                (
                    [SEQ] => 12568
                    [IS_USED] => 1
                    [articleId] => 1260318
                    [branch] => 
                    [writer] => 미주한국일보 박흥진 편집위원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4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로켓맨'의 주인공 엘튼 존의 이야기
                    [CONTENT] => 세계적 수퍼스타 록가수 엘튼 존(72)은 나이보다 훨씬 젊어보였고 활기에 넘쳤다. 엘튼은 검은색 정장에 커다란 검은 색 나비넥타이를 하고 꿀 빛으로 색칠한 안경을 쓴 채 인터뷰에 임했다. 오른 쪽 귀와 오른쪽 옷깃에 다이아몬드 귀고리와 나비 장식으로 치장, 화려함을 뽐냈다. 엘튼의 생애를 그린 뮤지컬 ‘로켓맨’(Rocketman)을 위한 인터뷰가 최근 런던의 코린티아호텔에서 있었다. 엘튼은 질문에 유머와 위트를 섞어가면서 큰 제스처와 함께 정력적으로 대답했는데 그 모습이 장난꾸러기 아이 같았다. 자신의 과거 술과 약물복용과 성적 문제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 놓았다. 엘튼의 옆에 그의 남편이자 이 영화의 제작자인 데이빗 퍼니쉬(56)가 앉아 가끔 엘튼의 대답을 도와주었다. 둘 사이에는 8살과 6살 난 두 아들이 있다. 엘튼은 지난 해 두 아이를 잘 키우기 위해 무대공연 은퇴를 밝혔는데 현재 고별 순회공연중이다. 이 영화가 칸영화제서 선을 보였을 때 당신은 당신 역을 한 태론 에저턴을 극구 칭찬했는데.태론이야 말로 태론이 아니라 바로 나였다. 아직도 살아 있는 내가 영화에서 자신의 모습을 본다는 것은 아주 이상한 경험이었다. 대부분의 전기영화는 죽은 사람들의 것이다. 그런데 태론이 나를 있는 그대로 표현, 영화를 보면서 배우가 날 연기한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다. 이보다 더한 칭찬이 어디 있겠는가. 연기 뿐 아니라 그는 노래도 직접 불렀는데 참으로 대단한 일이다. 그의 연기에 그저 놀라고 경탄했을 뿐이다. 당신은 작곡에 천재적 재능을 지녀 단숨에 노래를 작곡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나와 오래 함께 일한 작사자 버니 (터핀)가 쓴 가사에 멜로디를 짓는 것이어서 오래 걸리지 않는다. 난 작곡에 믿을 수 없는 재능을 갖고 있다. 영화에 나오는 ‘유어 송’도 30분 만에 작곡했다. 어떤 곡을 30분 만에 끝내지 못하면 잠시 중단했다가 다시 돌아와 작곡한다. 난 매일 작곡하진 않는다. 필요할 때만 작곡한다. 따라서 작곡할 준비가 되면 흥분이 되면서 작곡하기 시작한다. 어떻게 해서 그런지는 나도 모른다. 피아노 건반에 손을 놓으면 무언가 일어난다. 당신은 로열 음악아카데미에서 클래식 음악을 수련했는데 왜 포기했는가.난 어렸을 때부터 음악을 듣고 즉시로 그 곡을 연주할 수 있었다. 타고난 재능이다. 그래서 부모에게 음악 공부를 시켜 달라고 부탁했고 당시 우리 동네에 살던 존스부인으로부터 음계를 비롯해 음악에 대해 배웠다. 바흐와 모차르트 및 쇼팽을 연주했는데 정말로 좋았다. 이어 로열 음악아카데미에 장학생으로 입학했다. 그런데 다행히도 그 때 난 제리 리 루이스와 리틀 리처드 같은 미 팝 가수들의 노래와 알게 되었다. 그리고 불행이도 내 손은 클래식 피아니스트의 손이 아니다(그는 이 때 두 손을 들어 짧은 손가락을 보여주었다.) 아카데미에는 나보다 훨씬 훌륭한 음악학도들이 많았다. 그러면서도 나는 옳게 치는지 아닌지는 몰랐어도 쇼팽과 모차르트와 바흐 및 바르토크의 곡들을 치기를 매우 좋아했다. 따라서 내 음악들은 클래식 음악의 영향을 받고 있다. 로열 아카데미 시절은 아주 귀중한 경험이었다. 난 아직도 아카데미와 깊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난 1958년에 그 곳에 입학했는데 그 때 학교에서는 록 앤 롤과 재즈 등을 못 볼 것처럼 취급했을 때였다. 그러나 지금은 아주 다르다. 아카데미에서 공부한 것이 정말로 기쁘다. 교육은 값진 것이기 때문이다. 영화는 당신 생애의 절정기와 함께 어둡고 슬픈 상황도 그렸는데 왜 어두운 모습까지 보여줬는가.내 생애를 영화로 만들겠다는 제의가 왔을 때 난 솔직한 내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성공은 물론 대단한 일이지만 난 그것을 제대로 감당 못 했는데 그런 사실을 감출 수는 없는 것이다. 이것이 내 삶의 진면목이다라고 알리고 싶었다. 내 삶을 전부 밝고 화려하게만 표현하고 싶질 않았다. 그런 과거를 본다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로 난 다시는 그 시절로 돌아가고 싶지  않으며 거기서 빠져 나온 것에 대해 하나님에게 감사한다. 구원이 있는 것에 대해 하나님에게 감사한다. 난 약물과 술에 절어 살았다. 그런 나를 음악이 살려주었다. 음악이 아니었더라면 난 지금 이 자리에 있지 못했을 것이다. 영국의 해리왕자와 그의 아내가 당신에게 갓 난 아들에게 후에 피아노 연주를 가르쳐 달라고 부탁했다는 것이 사실인지.아니다. 난 좋은 선생이 되지 못할 뿐 아니라 피아노란 자기가 치고 싶어 하고 또 어느 정도 소질이 있어야 한다. 억지로 가르친다면 성공 할 수가 없다. 우리 아들들도 피아노 공부를 하는데 아주 좋아한다. 나처럼이야 될 수 없겠지만 둘은 피아노 치기를 아주 좋아해 그것만으로 족하다. 난 그들에게 피아노를 배워야 한다고 말하지 않았다. 그들이 원해서 치는 것이다. 두 아이들에게 어떤 부모인가.우선 내 부모 얘기를 하자면 그들은 결혼하지 말았어야 한다. 둘은 전후에 전격적으로 결혼했는데 전적으로 서로 맞지 않는 두 사람이다. 둘은 이혼하고 싶어도 당시는 매우 보수적인 시절이어서 그럴 수가 없었다. 그들이 그러고도 함께 산 것은 내 교육 때문이었다. 난 늘 야단만 맞으면서 공포 속에서 살았다. 그래서 어린 시절을 불행하게 보냈다. 그러나 난 내 아이들에게 결코 물리적 행사를 하지 않으며 모든 것을 솔직하게 털어놓고 대화를 나눈다. 그리고 데이빗과 함께 둘에게 항상 사랑한다고 말하고 입 맞추고 끌어안으며 TV로 축구도 함께 본다. 당신은 에이즈 예방과 치료를 위해 많은 일을 하는데 그 질병으로 사망한 많은 록가수들과 달리 건강히 잘 살고 있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난 매우 운이 좋은 사람이다. 난 과거 에이즈 문제에 대해 봉사와 기여를 하긴 했지만 결코 충분하진 못했다. 동성애자로서 일선에 나서야 했는데도 그러지 않았다. 그래서 1992년에 애틀란타에 엘튼 존 에이즈재단을 설립한 것이다. 많은 내 친구들이 그 질병으로 사망해 재단 설립은 내 숙원사업이었다. 그 일은 내 영혼을 위한 것이자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을 위한 것이다. 난 2주 후면 죽을 사람들에게 음식을 날라다 주기도 했다. 남을 위해 일한다는 것이야 말로 내 자신 치유를 위한 중요한 요소였다. 난 에이즈가 창궐하던 1980년대 끊임 업이 순회공연을 하면서 약물중독자로서 자기 밖에 몰랐었다. 책임감을 완전히 상실했었다. 영화를 보면서 가장 고통스러웠던 부분과 즐거웠던 부분은 어느 것인지.약물 중독 장면이 무척 보기에 괴로웠다. 그 때는 참으로 어두운 때였다. 감동적으로 본 장면은 약물중독자 치료소에 있는 나를 버니가 찾아왔을 때다. 당시 나를 살려준 것은 그와의 우정이다. 우린 그로부터 50년이 지난 지금 과거보다 더 가까운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그가 내 재생의 길을 열어준 사람으로 난 그와의 우정을 생각하면 늘 감정에 복받치곤 한다. 당신과 당신의 애인이었던 매니저 존 리드와의 노골적인 섹스장면을 영화로 봤을 때의 느낌은 어땠는가.그 장면에 대해서 우린 처음에 갑론을박을 했다. 내 삶을 얘기하자면 솔직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난 존과의 섹스가 첫 섹스경험이었다. 당시 난 사랑과 가까운 관계에 갈급했었다. 우리 둘이 옷을 찢고 격렬히 섹스 하는 장면은 사실 그대로다. 난 동성애자로서 그 장면을 결코 불투명하게 만들고 싶지 않았다. 이것이 희열에 가득 찬 나라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 당시 그를 내 팔에 안고 미소를 지으면서 ‘이제 섹스를 했으니 난 정상이다’라고 생각했었다. 그 때 난 23세였는데 숫총각이었다. 어렸을 때 내 아버지는 내게 수음을 하면 눈이 먼다고 말했었다. 그런데 13세 때부터 안경을 쓰기 시작하면서 나는 ‘아이고 맙소사 올 것이 왔네’하고 놀랐었다. 그런 장면을 허락한 영화제작사 패라마운트에 감사한다. 메이저 스튜디오 영화로 이렇게 노골적인 동성애 정사장면이 있는 것은 이것이 처음일 것이다. 난 이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그 장면을 뺏더라면 내 자신이 어리석게 느껴졌을 것이며 아울러 사람들을 속이는 셈이 됐을 것이다. 사람들이 그 장면을 싫어한대도 어쩔 수 없다. 그것이 나의 한 부분이기 때문이다. 천재적인 음악적 재능을 지닌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난 내 재능에 대해 얘기하지도 자랑하지도 않는다. 난 결코 무대나 녹음실의 나를 집에까지 동반하진 않는다. 골드 레코드와 성공에 따른 온갖 기념물들을 자랑스럽게 여긴 적도 있으나 그것들은 지금 다 창고에 쌓여 있다. 그런 것을 자랑스럽게 여길 때는 이미 지났다. 때론 작곡이 안 될 때면 그냥 내버려 놓는다. 난 가사나 대사만  있으면 노래나 뮤지컬을 쉽게 작곡할 수가 있다. 가사만 있으면 그림이 저절로 눈앞에 떠오른다. 물론 나도 때론 내 재능에 대해 의문할 때가 있다. 항상 쉽게 작곡할 수 있다고 떠벌리는 음악가는 자존을 잃은 사람이다. 자기 재능에 대해 의문하고 따져야 보다 나아질 수 있다. 어떻게 해서 술과 약물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었는가.무척 많은 노력을 들였다. 다시 인간이 되는 길을 배워야 했다. 그러기 위해선 남의 말을 경청해야 했다. 타인의 친절이 많은 도움이 됐다. 술과 약물 중독에서 벗어난 뒤 첫 한 해는 순회공연을 하지 않았고 3년간 1,200회의 중독자 모임에 나갔다. 엄청나게 노력했다. 그리고 비로소 보다 나은 사람이 되기 시작했다. 창조적인 사람들에겐 어두운 면이 있게 마련이다. 그러나 내 아이들이 있는 이젠 내게 더 이상 어두운 면이 존재하지 않는다. 나를 어두운 질곡에서 빠져나오게 한 사람 중 하나가 데이빗 (퍼니쉬)이다. 술과 약물 중독자들은 오랜 관계를 유지할 수가 없다. 중독 상태에서 벗어난 뒤 데이빗과 만나 지금까지 25년간을 관계를 유지할 수 있으리라곤 꿈에도 생각하지 못했다. 이 모든 것이 다 변화를 갈망했기 때문에 일어날 수 있었다. 난 지금 누리는 이 멋진 삶을 다 내동댕이칠 뻔했다. 그저 모든 것에 감사할 뿐이다.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e93e0f933e490ef493d58e4c4ee3e74e.jpg
                    [TAG] => 엘튼존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155
                    [INPUT_TIME] => 2019-07-26 16:24:19
                    [INSERT_TIME] => 2019-07-26 16:24:19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문화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2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

            [2] => Array
                (
                    [SEQ] => 7462
                    [IS_USED] => 1
                    [articleId] => 1217823
                    [branch] => 1
                    [writer] => 이해광 기자
                    [USER_ID] => ktit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대학생 자녀 둔 가정 ‘현명한 절약팁’
                    [CONTENT] => 대학생 자녀를 둔 가정의 경우 학생 디스카운트 등을 이용하면 경제적 부담을 줄일 수 있다. [The New York Times]천정부지로 치솟는 대학 등록금. 대학생 자녀를 둔 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은 갈수록 커지기만 한다. 이런 점에서 대학생 자녀가 재학 중에 한 푼이라도 아낄 수 있는 방법을 알아두는 것은 꼭 필요하다. 더 아낄 수 있는 자동차와 건강보험료, 다양한 학생 디스카운트 등이 그것이다. 자녀가 대학에 다닐 때 절약할 수 있는 스마트한 팁을 모아봤다.▲자동차 보험대학생 자녀가 가입되어 있는 자동차 보험료도 경제적으로 부담이 될 수 있다. 이런 점에서 다양한 절약방법을 찾아봐야 하는데 우선 대학생 자녀가 집에서 멀리 떨어진 대학에 다니고 있고, 자녀의 차량이 없다면 ‘원거리 학생’(distant student) 디스카운트를 받을 수 있다, 보험사마다 약관은 다소 차이가 나지만 대개 집에서 100마일 이상 떨어져 거주하는 25세 미만 풀타임 대학생에게 적용된다. 보험 샤핑 전문사이트 ‘인슈어런스 닷컴’(Insurance.com)에 따르면 이를 통해 연간 보험료를 30%까지 절약할 수 있다.대학생 자녀를 자동차 보험상에서 ‘프라이머리 드라이버’(primary driver)에서 ‘어케이저널 드라이버’(occasional driver)로 다운그레이드 하는 방법도 있다. 어케이저널 드라이버는 통상 연간 주행 거리 중 25% 미만을 주행하는 사람을 의미한다.또 수업 기간에는 자녀의 이름을 보험에서 일시적으로 빼놓았다가 여름방학에 집에 올 때 다시 추가할 수도 있다. 물론 집 주소에 이름이 올라 있는 자녀를 일시적으로 제외할 수 있는지 보험사에 먼저 확인해야 한다. 자동차를 이용해 통학을 하는 자녀가 있는 경우 보험사에 ‘굿 스튜던트’ 프로그램을 제공하는지 확인하면 된다. ‘인슈어런스 닷컴’에 따르면 보통 3.0 이상의 학점을 유지하는 풀타임 학생들이 적용받는다.▲건강보험대부분 대학은 학생들에게 건강보험 플랜을 제공하고 이를 가입하도록 하고 있다. 물론 다른 보험에 가입된 경우라면 가입하지 않아도 된다.건강보험료를 절약하는 방법 중 하나는 부모의 보험을 이용하는 것. 대학생이라고 해도 26세까지는 부모의 보험으로 커버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또 부모가 회사를 통해 패밀리 건강 보험을 제공받고 있다면 대학들이 개별적으로 제공하는 보험보다 더 저렴할 수 있다. 이 경우 자녀는 대학에 들어가기 전부터 진료받던 의사를 볼 수 있어 좋다.어떤 대학들은 보험 가입과 관계없이 학교내 클리닉에서 다양한 진료를 제공하기도 한다. 자녀가 건강한 편이라면 다리를 삐긋하는 등의 경미한 문제들에 대해 학교 클리닉을 이용할 수 있을 것이다.하지만 자녀가 멀리 떨어진 학교에 다니고 만성질환 때문에 정기적으로 의사를 만나야 하지만 집에 자주 오기 힘들다면 부득이 패밀리플랜을 벗어나 진료를 받아야 하는데 이때 큰 비용이 들 수 있다. 이런 경우라면 같은 네트웍 상의 로컬 플랜을 이용하면 장기적으로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또 매 학기만다 등록금과 함께 번들로 나오는 칼리지 보험료를 꼼꼼히 비교해 본다. 만약 생각보다 저렴하다면 이 보험을 선택하는 것도 고려할 만하다. 이 보험의 경우 일반 건강보험과 달리 매달 보험료를 내지 않아도 된다.▲학생 디스카운트첨단의 테크놀러지를 구입하는 데서부터 영화를 보고 휴가를 떠나는 것까지 수 백가지의 할인이 대학생들을 기다리고 있다. 그저 학생증을 제시하거나 대학 이메일 주소를 사용하는 정도면 된다.대부분 IT 기업들은 컴퓨터, 소프트웨어나 다른 테크놀러지 아이템에 있어 대학생들에게 스페셜 프라이스를 선보인다. 대학 이메일 주소를 갖고 있다면 재학 중에는 워드와 엑셀, 파워포인트 등이 포함된 마이크로소포트 오피스를 거저 이용할 수 있다. 애플의 경우는 랩탑과 태블릿을 구입하는 재학생 및 신입생과 그 부모들에게 특별가를 제공한다.아마존은 대학생들에 대해 6개월간 무료 아마존 프라임 트라이얼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 기간이 끝난 후에도 대학생들은 회원 가격의 절반인 월 6.49달러만 적용받는다. 차량 공유업체인 집카(Zipcar)는 수백 개 대학들과의 제휴를 통해 혜택을 주고 있으며 운송업체인 페덱스는 학생 고객에게 20%를 할인해준다.이밖에 대학생 할인 정보는 어포더블칼리지온라인(AffordableCollegesOnline)에서 찾을 수 있다.▲세금혜택다양한 세금혜택도 관심을 가질 만하다. AOTC(American Opportunity Tax Credit)의 경우 대학 학부과정 첫 4년간에 대해 제공하는 세금공제 혜택으로 대학 4년 동안 학생 한 명당 최고 2,500달러를 받을 수 있다. 교육비용으로 지출되는 첫 2,000달러에 대해 100%의 공제 혜택을 제공하며 자격이 되는 경우 2,000달러의 25%를 추가 공제해준다.AOTC 자격이 되지 않으면 LLC(Lifetime Learning Credit)을 선택할 수 있다. 대학원 혹은 직장을 다니며 배우는 기술교육, 자격증 취득을 위한 교육 등 대학 학비를 제외한 거의 모든 교육비에 대해 세금 혜택을 받을 수 있다.
                    [MAIN_IMAGE] => /uploads/images/article/2018/12/02/201812021657145c1.jpg
                    [TAG] =>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45
                    [INPUT_TIME] => 2018-12-02 16:57:14
                    [INSERT_TIME] => 2018-12-03 17:54:40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0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

            [3] => Array
                (
                    [SEQ] => 8316
                    [IS_USED] => 1
                    [articleId] => 1221529
                    [branch] => 
                    [writer] => 신은미 기자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3
                    [NEWS_SUB_CATEGORY_SEQ] => 905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남가주 스케이트장 추천!
                    [CONTENT] => s크리스마스와 연말이 코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남가주에도 겨울 정취를 느끼며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아이스링크들이 일제히 문을 열고 스케이터들을 맞고 있다. 도심 속 겨울을 만끽할 수 있는 남가주의 아이스링크장은 다음과 같다.1. LA 다운타운 퍼싱스퀘어 홀리데이 아이스링크 DTLA1월 6일까지 운영되는 홀리데이 아이스링크 DTLA는 도심속 야외 스케이팅을 즐길 수 있으며 DJ 나잇, 아이스 쇼케이스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532.S. Olive Street, LA)holidayicerinkdowntownla.com2.샌타모니카 아이스링크샌타모니카 아이스링크장은 스케이트 렌탈를 포함한 입장료가 15달러다. 1월21일까지 운영되며 운영시간은 월~목요일 오후 2~10시, 금 오후 2시~자정, 토 오전 10시~자정, 일 오전 10시~오후 10시까지다.downtownsm.com/ice-at-santa-monica3. 홀리데이 아이스 링크 LA 라이브대형 크리스마스 트리 사이로 야외 스케이팅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1월6일까지 개장한다. 25일 크리스마스도 정상 운영한다.lakingsholidayice.com4. 홀리데이 아이스 롱비치 파이크 아웃렛롱비치 더 파이크 아울렛에 위치한 스케이트장으로, 쇼핑과 다이닝, 아이스 스케이팅을 함께 즐길 수 있다. 또 매주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산타와의 포토타임을 진행한다.lakingsholidayice.com4. 홀리데이 아이스 카노가팍카노가팍의 웨스트필드 토팽가 몰에 위치한 스케이트장으로 1월6일까지 운영한다. 쇼핑과 다이닝, 야외 아이스 스케이팅을 함께 즐길 수 있다.lakingsholidayice.com5. 샌타아니타 팍 윈터페스트12월23일까지 개장하며 스케이트 렌탈을 포함한 입장료가 15달러이다. 아이스 스케이팅 이외에도 산타와의 포토타임, 오너먼트 만들기, 마차타기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theoddmarket.com/winterfest6.어바인 스펙트럼센터1월6일까지 개장하는 얼바인 스펙트럼 센터 링크장은 매일 오후 11시까지 운영하며 매주 목요일에는 테마 스케이팅 이벤트를 진행한다.irvinespectrum.com7. OC 페어&이벤트 센터1월6일까지 개장하며 8개의 레인과 눈썰매장이 함께 운영된다.iwinterfestoc.com8. 스카이파크 산타빌리지1월 6일까지 개장하며 숲과 나무로 둘러싸여 멋진 야경과 아이스 스케이팅 함께 즐길 수 있다.skyparksantasvillage.com
                    [MAIN_IMAGE] => /uploads/images/blog/7584acf5c18cd1dd5a37ad9857813f9d.jpg
                    [TAG] => 아이스링크장, 스케이트, icerinkdowntownla, iceatsantamonica, lakingsholidatice, theoddmarket winterfest, irvin
                    [VIDEO_URL] => 
                    [ORDER_NUM] => 0
                    [VIEW_COUNT] => 22
                    [INPUT_TIME] => 2018-12-21 10:57:17
                    [INSERT_TIME] => 2018-12-21 10:57:17
                    [NEWS_CATEGORY_NAME] => 스마터리빙
                    [NEWS_SUB_CATEGORY_NAME] => 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1
                    [REVIEW_COUNT] => 0
                    [REVIEW_LIST] => Array
                        (
                            [0] => Array
                                (
                                    [sreviewid] => 78906
                                    [articleId] => 1221529
                                    [comment] => 우와!!! 대박 꿀정보!!
                                    [user_id] => rucinam
                                    [review_type] => rabbit_web
                                    [inputtime] => 2018-12-24 18:11:20
                                )

                        )

                )

        )

)
$_DATAS['datas_video_news_list']  
Array
(
    [total_cnt] => 660
    [paginations] => Array
        (
            [total_page] => 165
            [current_page] => 1
            [per_page] => 4
        )

    [items] => Array
        (
            [0] => Array
                (
                    [SEQ] => 4070
                    [IS_USED] => 1
                    [articleId] => 1206277
                    [branch] => 
                    [writer] => 미국친구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10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오늘의 여행지: Angeles National Forest
                    [CONTENT] => 오늘의 여행지: Angeles National ForestLA에서 약 45분 거리되는 산으로 여행 가봤습니다남 California는 건조하지만 그래도 햇빛이 자주 있어서 좋습니다만약 도시를 벗어나고 싶을 때 단기여행으로 최고입니다그럼 영상에서 봬요
                    [MAIN_IMAGE] => /uploads/images/blog/df37c3279734ce4bc17640bbd52e4ec9.png
                    [TAG] => 
                    [VIDEO_URL] => er3hbRj5h9g
                    [ORDER_NUM] => 12
                    [VIEW_COUNT] => 5
                    [INPUT_TIME] => 2018-10-02 10:48:24
                    [INSERT_TIME] => 2018-10-02 10:48:24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여행&맛집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US 어디로 갈까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6
                    [REVIEW_COUNT] => 0
                )

            [1] => Array
                (
                    [SEQ] => 11976
                    [IS_USED] => 1
                    [articleId] => 1243569
                    [branch] => 
                    [writer] => 서울경제 Thumb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12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팩트체크]식탁 위 휴지 깔기를 둘러싼 논쟁, 직접 세균 측정 해봤더니
                    [CONTENT] => 식당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풍경. 숟가락&bull;젓가락 밑에 휴지 놓기. 식탁 위가 더러워서 놓던 휴지가 이제 기본 예절이 됐는데.여기서 궁금증. 이거, 위생에, 효과, 있나?#팩트체크 #실험 #휴지깔기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e91dbd202b13070dc60332618384285b.jpg
                    [TAG] => 식당, 휴지, 위생, 숟가락, 젓가락
                    [VIDEO_URL] => g5QiBLNIqhs
                    [ORDER_NUM] => 0
                    [VIEW_COUNT] => 694
                    [INPUT_TIME] => 2019-04-22 10:06:03
                    [INSERT_TIME] => 2019-04-22 10:06:03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생활 TIP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모르면 손해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0
                    [REVIEW_COUNT] => 0
                )

            [2] => Array
                (
                    [SEQ] => 12731
                    [IS_USED] => 1
                    [articleId] => 1265136
                    [branch] => 
                    [writer] => 유튜버 미국간호사Superduper-ju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931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한국에서 여행 온 간호사 쌤들과 병원 투어를 했습니다.
                    [CONTENT] => 아무래도 병원 내에서의 촬영이 재한적이다보니, 영상 이음새가 매끄럽지 못한 게 있는 거 같습니다. 다음에 하게 되면 더 부드럽게 만들어 보도록 할게요~ ㅎ 유튜버 미국간호사Superduper-ju 더 많은 영상 보기https://www.youtube.com/channel/UCtePDiWULRlYo17hf9N6YPA ※ 미주한국일보는 본 유튜버로부터 직접 영상 공개를 허락받았습니다.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fbdc1c2271b26d650a0a530fa8500385.jpg
                    [TAG] => 
                    [VIDEO_URL] => AZVEDX29ShQ
                    [ORDER_NUM] => 0
                    [VIEW_COUNT] => 487
                    [INPUT_TIME] => 2019-08-23 09:28:05
                    [INSERT_TIME] => 2019-08-23 09:28:05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엔터·라이프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2
                    [REVIEW_COUNT] => 0
                )

            [3] => Array
                (
                    [SEQ] => 11964
                    [IS_USED] => 1
                    [articleId] => 1243267
                    [branch] => 
                    [writer] => 미주한국일보 한국TV 
                    [USER_ID] => koreatimes
                    [NEWS_CATEGORY_SEQ] => 2
                    [NEWS_SUB_CATEGORY_SEQ] => 7
                    [NEWS_PICK_CATEGORY_SEQ] => 0
                    [TITLE] => 디즈니랜드, 유아 웨건 반입 규제…부모들 반발
                    [CONTENT] => 디즈니랜드가 오는 5월 31일부터 문을 여는 스타워즈 테마파크로 인해 많은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5월 1일부터 원할한 내부 교통 관리를 위해 기존의 ‘유아 웨건’ 사용금지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유모차의 크기도 가로 31인치, 세로 52인치로 제한됩니다.이는 특별 관리가 필요한 자녀들을 둔 부모들로부터 계속된 온라인 청원과 미디어 시위를 촉발했습니다. 현재 6000명 이상의 온라인 서명이 이어지고 있습니다.부모들은 디즈니랜드와 같은 혼잡스럽고 시끄러운 분위기에서는 자폐아처럼 특별 관리가 필요한 자녀들에게 ‘유아 웨건’이 필수적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디즈니랜드 당국은 과민 소음 반응, 음식 알레르기 그리고 인지능력 및 신체 능력 저하 등 특별 관리가 필요한 아이들을 위해 특별 관리 장소를 마련하겠다는 입장입니다.여기서 직접 디즈니랜드의 ‘유아 웨건’ 사용 금지 조치에 대한 해당 부모님들의 인터뷰 내용을 들어 보도록 하겠습니다.디즈니랜드에서는 ‘유아 웨건’ 뿐만 아니라, 아이스박스와 파크 내 흡연도 전면 금지할 예정이라고 합니다.디즈니랜드는 원할한 교통 관리를 위한 규칙을 만드는 것 보다, 누구를 위한 규칙인지는 진중하게 고민해봐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촬영: 미주한국일보 한국TV 임준현편집: 미주한국일보 한국TV 임준현&middot;남궁솔
                    [MAIN_IMAGE] => /uploads/images/story/08db71ceb2fc5f92b98f70454765fcb6.jpg
                    [TAG] => 디즈니랜드, 웨건반입규제, 유아들은어떡해, Disneyland, wagonpolicy
                    [VIDEO_URL] => 8JkRNHcHWyI
                    [ORDER_NUM] => 0
                    [VIEW_COUNT] => 800
                    [INPUT_TIME] => 2019-04-19 15:15:37
                    [INSERT_TIME] => 2019-04-19 15:15:37
                    [NEWS_CATEGORY_NAME] => 케이타운 비디오
                    [NEWS_SUB_CATEGORY_NAME] => KTown
                    [NEWS_SUB_CATEGORY_SECOND_NAME] => 오늘의 한인타운
                    [NEWS_PICK_CATEGORY_NAME] => 
                    [FAVORITE_COUNT] => 1
                    [REVIEW_COUNT] => 0
                )

        )

)
$_DATAS['widget_option']  
Array
(
    [source_type] => story
    [source_seq] => 13024
    [source_owner_id] => koreatimes
    [review_type] => 
    [review_seq] => 
)
$_DATAS['userdata']  
Array
(
    [__ci_last_regenerate] => 1571787379
    [language] => korean
    [refer] => /
    [current_url] => /story/detail/13024
)